로그인 회원가입 즐겨찾기
고객센터
> 협회자료실 > 보도자료

         

제     목  탐정을 허하라 [경남일보]

작 성 자

 관리지기

조 회 수

1223

작 성 일

2015-10-28

김귀현기자
민간조사원, 즉 사설 탐정은 영화나 소설을 통해 우리에게 익숙한 직업이다. 하지만 현재 국내에서 탐정은 엄연히 불법이다. 민간조사원은 전국 2000여 명, 경남지역에 300여 명이나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중 탐정을 업으로 삼은 이들도 일부 있지만, 간판을 내걸고 영업하는 탐정은 없다.

신용정보 관련 법률에 따르면 탐정 또는 정보원 등의 명칭을 사용해 영업하면 징역 또는 벌금형에 처해진다. 게다가 우리나라에는 아직 민간조사업조차 없어 민간조사원은 불법과 비합법 사이에서 외줄타기를 하고 있다. 활동은 하지만 이름을 부를 수 없으니 ‘탐정 아닌 탐정’인 셈이다.

그동안 탐정 합법화 시도는 있었지만 번번이 반대에 부닥쳤다. 과거 국가 공권력 누수를 이유로 검찰과 경찰의 반대가 거셌다. 민간조사원의 활동을 두고 사생활 침해 등의 우려의 시각도 있었다. 하지만 현재 활동 중인 민간조사원은 증거 수집 및 임의 수사에만 나서는 등 극히 제한적으로 활동하고 있다. 흥신소나 심부름센터의 불법행위를 탐정의 업무로 혼동하는 경우도 잦다. 이 탓에 탐정은 ‘음습한’ 불법 이미지를 벗지 못하고 있다. 이에 대해 민간조사협회 측은 자격을 부여받는 민간조사원과 무자격자인 흥신소나 심부름센터는 구분해야 한다며 선을 긋고 있다.

탐정제도로 인한 부작용은 합법화가 해결책이다. 탐정의 활동 범위와 자격을 지정하고, 불법 및 탈법행위는 법률을 통해 처벌해야 한다. OECD 34개 회원국 중 유일하게 우리나라만 탐정제도가 없다는 점도 주목할 만하다. 음지에 둬서는 음성적 행위를 막지 못한다. 지금은 엄격한 선발과 감독을 토대로 제도를 도입할 시점이다.

원문기사: http://www.g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53573

         

dyuittjh

1

2019-08-15

dyuittjh

1

2019-08-15

dyuittjh

1

2019-08-15

dyuittjh

1

2019-08-15

2019-08-15

2019-08-15

번호 제     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138 '탐정' 새 일자리 될까... '한국의 셜록홈즈' 꿈꾸는 사람들 ... 관리지기 2017-06-29 611
137 한국판 셜록 홈즈 나오나... 공인탐정법 관리지기 2017-06-29 718
136 진화하는 대관... 주목받는 로비스트·탐정·행정사 [일요서울] 관리지기 2017-06-29 552
135 사설탐정 법제화 움직임... 경제효과 얼마길래 [일요서울] 관리지기 2017-06-29 553
134 셜록 홈스 한국서도 등장할까, 공인탐정제 다시 주목 [중앙일보]... 관리지기 2017-06-19 397
133 손담비, 영화 '탐정2'로 스크린 데뷔 [한라일보] 관리지기 2017-06-19 288
132 하금석 민간조사협회장 "문재인 공약 공인탐정, 흥신소와 다르다!... 관리지기 2017-06-14 4311
131 강영규 前 경찰대학장, 제22대 경우회장에 선출 [뉴스1] 관리지기 2017-06-01 389
130 (이슈클릭) 한국판 '셜록 홈스' 공인탐정 드디어 등장? [MBC] 관리지기 2017-05-29 402
129 민간조사시장 열릴까... '文대통령 공약' 공인탐정제 주목 [뉴... 관리지기 2017-05-23 298
128 (이슈투데이) 文 대통령 공약 '공인탐정제', 셜록 홈스가 현실... 관리지기 2017-05-23 395
127 문 대통령 '공인탐정제' 공약 '심부름센터 양성화가 나쁜 심부... [527] 관리지기 2017-05-23 783
126 “억울한 피해, 우리가 접수한다” 사설탐정제 실현될까 [연합뉴... [2] 관리지기 2017-05-16 508
125 이산가족 상봉 · 공인탐정 · 칼퇴근법 · 100원택시 도입 공약... 관리지기 2017-05-02 4506
124 민간조사제도를 도입하자 [경북일보] 관리지기 2017-03-28 254

 

[1][2] 3 [4][5][6][7][8][9][10][다음 10개]

대한민간조사협회   서울특별시 종로구 우정국로39 우정에쉐르 3층 전관
회장: 하금석   고유번호: 101-82-67445   TEL: 02)775-0071   FAX: 02)775-4004
Copyright ⓒ Korean Private Investigation Association.  All Rights Reserved.